기다림속 희망

2021. 12. 3. 01:40시인이 되다

기다림속 희망

이동현


마지막 남은 달력 한장 너머로 
얼음같은 찬바람이 내려 않으면
차디찬 겨울이 마음에 
세월의 흔적만을 남겼네.

열한장의 달력을 뒤로 하고
남은 한장의 달력을 바라보다보면
아쉬움과 후회라는 발자국만이
세월을 뒤돌아 보게 한다/

한달도 채 남지 않은 시간
후회함도 아쉬움도 없이 보내주고
새롭게 찾아오는 희망들을
손꼽아 기다리고 싶다.

'시인이 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흑백 실루엣에 나무를 담다  (0) 2021.12.27
태양이 떠오르면  (0) 2021.12.17
기다림속 희망  (0) 2021.12.03
이별과 그리움사이  (0) 2021.11.17
인생의 고달픔 가운데에서  (0) 2021.11.12
마음의 짐을 내려놓고  (0) 2021.09.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