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비가 내린다.

2021. 9. 1. 10:29시인이 되다

가을비가 내린다.



이동현



가을 하늘은 눈물이 많은가보다
어제 울고 오늘도 울고 있네
지난 여름 떠난 님 때문일까
뭐가 그렇게 슬픈지 매일우네 

눈물로 인해 잎새는 그렇게 아파하는데
어떻게 싸매야 할지 모를 때 
고독이라는 친구가 다가오면
친구삼아 긴밤을 함께 보내겠지

밤새 내린 비로 마지막 남은 잎새는 
몸부림치다 아파 하기에
이른 새벽에 달려가
고이고이 안아주련다.

 

'시인이 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의 고달픔 가운데에서  (0) 2021.11.12
마음의 짐을 내려놓고  (0) 2021.09.17
가을비가 내린다.  (0) 2021.09.01
후회하지 않는 삶  (0) 2021.08.30
장우산  (0) 2021.08.17
아픔의 흔적  (0) 2021.0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