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은 시간, 공간, 빛을 표현한다.

2019. 8. 8. 11:19포토그래퍼

사진은 시간, 공간, 빛을 표현한다.

 

이동현

 

사진은 빛을 느끼면서 빛을 담는다.

사진에 빛이 없으면 존재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빛을 이해해야 한다.

빛의 차가움과 따뜻함이 공존한다.

그런 빛의 특성을 느끼고 이해할 때 사진 속에 투사된 내담자의 감정도 함께 이해할 수 있게 된다.

 

사진 속에는 내담자의 시간과 공간, 자신의 시간과 공간이 녹아져 있어 포토그래퍼와 그곳에 있었던 사람들이 느끼는 소리와 느낌도 함께 담겨져 있기에 이를 담아보자. 이러한 사진이 프레임이라는 틀 속에 모두 녹아져 있는 것이 바로 사진이기에 시간과 공간 빛을 담고자 노력해야 한다.

 

프레임에 담긴 사진, 단순히 셔터를 누르면 담아지는 사진이지만 그 프레임에 포함되기 전에 포토그래퍼의 의도에 의해 셔터를 눌려지고 그만의 의도가 녹아진 것이 좋은 사진이 될 것이다. 

 

생각과 의도가 담긴 수 십, 수 백 장의 사진 중에 자신이 원하는 사진을 선택하는 단계를 거치면서 원하는 사진을 선택하게 되고, 그 사진 중에서 자신의 의도가 가장 적절히 잘 담긴 사진을 선택한 후 주제를 잘 표현하기 위해 잘라내는 과정을 거치게 된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정말 포토그래퍼가 표현하고자 하는 것을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고 그래야만이 정말 마음에 드는 사진을 얻을 수 있는 경우가 많다. 

 

 

 

(사진출처:픽샤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