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을 걷으면서 만난 인연들

2021. 6. 7. 23:51순간을 담다

길을 걸으면서 금실좋은 부부와 어린아이을 만났다. 

금실좋은 부부가 낳은

오줌싸개 어린아이는

부부의 소원으로 이땅에 태어났고

인생의 버팀목이 되고자 하는 마음

등이되고 문이 되었다.

언제가 자신만의 삶을 살아갈 수 있는 그날이 될때까지 부모는 언제나 그자리에 서 있다. 오늘도 귀한 인연을 만났다.

'순간을 담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픽쳐컨트롤로 찍은 흑백사진  (0) 2021.06.22
스마트폰 장노출  (0) 2021.06.20
길을 걷으면서 만난 인연들  (0) 2021.06.07
예당호 출렁 다리를 가다  (0) 2021.06.07
봉화산 둘레길을 돌면서  (0) 2021.05.23
자라 섬을 탐험하다  (0) 2021.04.28